봄나들이 갔어요.

2012. 4. 19. 23:23

봄방학을 맞아서 이번주는 승준이가 엄마랑 24시간 같이 있게 됬어요.

승준이가 학교에 들어가면서 함께 하지 못했던 일들을 하루에 하나씩 하고 있지요.

그 중 하나인 보스턴 퍼블릭 가든에 가는 것, 날씨가 좋을 때 즐겨 갔었던 곳이지요.

마침 튤립도 한창이었고 스완 보트도 운행을 시작한지라 승준이가 좋아하는 배를 탈 수 있어서 정말 즐거웠지요.

작년 이맘때 갔었을 때엔 긴팔 입고 갔었는데, 올핸 이상 기온으로 여름같은 날씨 덕분에 조금은 더웠지만

모처럼의 엄마랑 단둘이 하는 나들이에 승준이는 마냥 신났고,

더위 덕에 맛있는 스무디도 시원하게 먹어서 승준이는 완전히 기분 업업업!


VLUU ST100, ST100 | 1/75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2:04:17 12:31:14


장난꾸러기 승준...

VLUU ST100, ST100 | 1/75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2:04:17 12:31:21


저 멀리 날아가는 비행기에 여전히 관심이 많고,

VLUU ST100, ST100 | 1/100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2:04:17 12:32:15


더워도 모자는 쓰기 싫다고 땡볕을 다 맞고 다녀서 얼굴은 붉어지고...

VLUU ST100, ST100 | 1/75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2:04:17 12:32:47


엄마랑 셀프샷.

VLUU ST100, ST100 | 1/25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Off Compulsory | 2012:04:17 12:34:25


모자를 써야 배를 탈 수 있다고 했더니 이때만큼은 모자를 벗지않고 끝까지 쓰고 있다가 배에서 내리자마자 모자를 벗어던졌지요.

VLUU ST100, ST100 | 1/75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Off Compulsory | 2012:04:17 13:39:22


VLUU ST100, ST100 | 1/100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2:04:17 13:40:20


VLUU ST100, ST100 | 1/6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2:04:17 13:44:12


다음주엔 친구들이랑 가기로 했는데, 친구들이랑 같이 가면 더 재미있겠죠?!




Posted by EunKyung Han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외할머니
    2012.04.23 02:0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승준이가
    아름다운 청년이 되어가고 있어
    저 티없이 밝은 얼굴
    언제까지나 지니기를
    하늘 우러러 기도한다
    그래서
    지구는 또 살아갈것이고
    • 2012.04.29 23: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승준이 얼굴에서 점점 아이 모습이 없어지고 있어요.
      한국학교에서 10살이 넘은 한국 아이들을 볼 때마다 승준이는 저 나이가 되면 어떻게 변해 있을 지 생각을 해보게 되요.
      지금이 딱 좋은데...
      지금처럼만 착하고 예쁘게 컸으면 좋겠어요.

화요일에 도서관에서 엄마가 하는 공부가 끝나면 승준이는 기다렸다는 듯이 공원에 가자고 하지요.
공원에서 배타는 것을 좋아하고, 오리랑 백조, 그리고 다람쥐 구경을 하고, 운이 좋으면 경찰관이 타고 다니는 말도 볼 수가 있어요.
승준이에게 꽃 구경은 덤이지요.

간식 먹으려고 나무 뿌리에 앉혔더니 나무 가지를 집어들고서는 던지기 놀이에 열중하는 승준군.

VLUU ST100, ST100 | 1/18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5:24 12:40:11


드넓은 잔디밭에서 신난 승준이, 문제는 혼자 뛰지 않고 꼭 누군가와 함께 뛰려고 해서 친구와 같이 가지 않은 날엔 엄마가 뛰어야 한다는...

VLUU ST100, ST100 | 1/18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5:24 12:52:49


데굴데굴 굴러도 보고...

VLUU ST100, ST100 | 1/18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5:24 12:52:58


백조와 대화 중? '엄마, 백조가 승준이 한테 오네?'

VLUU ST100, ST100 | 1/25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5:24 12:55:18


공원 가는 길에 있는 음식 파는 곳이 있으면 꼭 뭐라도 한개 사 먹으려고 하는 승준, 많이 컸다.

지난 주엔 블루베리 머핀, 이번 주엔 오트밀 쿠키.

VLUU ST100, ST100 | 1/35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5:31 12:11:19


꽃냄새가 좋은가, 쿠키 냄새가 더 좋은가?

VLUU ST100, ST100 | 1/35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5:31 12:12:15


'엄마, 한 개 더 주세요?' 이건 아니고, 동영상을 찍고 나면 꼭 저렇게 확인 하려고 달려들어요.

VLUU ST100, ST100 | 1/750sec | F/3.6 | 0.00 EV | 6.3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1:05:31 12:31:29




Posted by EunKyung Han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외할머니
    2011.06.03 01:53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날아라 새들어 푸른하늘을
    달려라 냇물아 푸른벌판을
    5월은 푸르고나 우리들은 자란다....
    승준이때문에 지어진 노랫말 같다.
    밝고 활기차고 해 맑은 모습
    무엇에 비길수 없구나
    승준아
    고맙구나.
    예쁘게 커줘서
    • 2011.06.12 22:2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요즘엔 뭘 해도 즐거워 해요.
      Happy Baby 승준...
      친구들과도 잘 놀고, 오리, 다람쥐랑도 잘 놀고...
  2. 2011.07.04 21:4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첫번째 사진 맘에 들어요!!
    뭔가 그림이 나오는 자세? ^^
    승준이의 웃음은 언제봐도 매력적이네요 ^^
  3. 2011.07.12 21:3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 승준이 이뻐요!!! 완전 부쩍 커있네요!
    보라 꽃 앞에서 웃고 있는 승준이 사진 넘 이쁘네요~!


BLOG main image
Ethan :: The Third Member of Park's PARK !! by sangtae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76)
Ethan (362)
Eunkyung & Sangtae (13)
etc (1)
11-24 21:31
Total : 61,112
Today : 1 Yesterday : 2